경기도뉴스포털

굿모닝경기

보도자료목록


(사진추가) 장애인복지기관 하나로 묶어줄 광역 허브기관 ‘누림’ 개관

○ 경기도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 – 누림 24일 개관
○ 기존 경기도장애인종합복지관 기능 광역 허브기관으로 확대
○ 스마트종합민원실 운영, 장애인단체 네트워크 구축 등 역할
첨부파일첨부파일(4)개 (4)

사진있음 ( 3 )


경기도내 31개 시군과 각 장애인 단체별로 흩어져 있는 장애인복지 사업을 하나로 모아 협업체계를 마련하고, 이를 조정하는 허브 역할을 수행할 경기도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 누림이 문을 열었다.

경기도는 24일 오전 1030분 남경필 경기도지사와 원미정 보건복지위원회 위원장, 경기도의회 의원, 협약기관 대표 및 장애인 관련 기관.단체, 장애인 당사자 등이 함께 한 가운데 경기도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 누림개관식을 가졌다.

경기도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는 기존 수원시 권선구 서수원로에 위치한 경기도장애인종합복지관의 기능을 확대한 광역 허브기관이다.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이날 인사말을 통해 경기도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는 도내 분산된 장애인복지 정보통합상담의 허브역할을 하며 경기도 508천 장애인의 복지향상과 수요자 중심의 행정을 펼칠 것이라며 정부와 공공기관에서 제공되는 장애인서비스를 몰라서 못 받는 사례가 없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경기도는 지난 2004년 개관한 경기도장애인종합복지관이 경기도내 장애인복지의 중추적 역할을 목표로 출발했지만, 수원시 인근 장애인을 대상으로 한 사업을 주로 실시하는 등 지역적 한계를 보였다며 지난해 3월 수원시 장애인복지관이 신설되면서 경기도장애인복지관을 광역기관으로 기능을 전환시켜야 한다는 의견이 많았다고 확대 배경을 설명했다.

이같은 지적에 따라 도는 경기도의회와 협의아래 경기도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 설치 및 운영 조례를 제정하는 등 법적 근거를 마련하고 개관 준비를 해왔다.

광역센터로 기능이 확대되면서 경기도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는 장애인을 위한 종합민원실 운영, 장애인 단체 간 네트워크 구성 등을 추진하게 된다.

먼저, 장애인의 고충과 생활불편을 원스톱으로 처리할 수 있는 스마트종합민원실이 복지관 1층에 마련된다. 스마트종합민원실은 연중 상시 운영되며 접수된 민원은 경기도 장애인인권센터, 경기도장애인복지시설연합회, 도내 31개 시군, 경기도의회 등 다양한 기관과 협력해 민원처리에 나서게 된다.

두 번째로 장애인 관련 단체들의 네트워크를 담당하는 장애인복지 허브기능을 담당하게 된다. 이를 위해 경기도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에는 경기도장애인복지단체연합회, 경기도장애인복지시설연합회, 경기도 장애인인권센터, 경기도장애인가족지원센터, 경기도장애인생산품판매시설, 경기도재활공학서비스연구지원센터(보조기구수리센터), 경기도발달장애인지원센터 등 다양한 기관이 입주를 마쳤다.

또한, 장애인 보조기구에 대한 전시, 체험관이 마련돼 관련 정보와 맞춤 서비스를 제공하며, 장애인 풋살 대회, 장애인 타악 경연대회 등 문화·체육 활성화사업도 추진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장애인 대학, 속기사 자격증반, 장애인정보기술반 등 장애인 교육과 장애인 전문상담사 과정, 장애인 활동지원 사업 전담인력 교육과정 등 장애인분야에 특화된 교육과정도 마련된다.

도는 경기도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 운영을 경기복지재단에 위탁했다.

 

담 당 자 : 박미선 (전화 : 031-8008-4363)

문의(담당부서) : 장애인복지과
연락처 : 031-8008-4363
입력일 : 2016-03-24 오전 8:53:19

위 기사는 “공공누리 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자유롭게 이용이 가능합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