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뉴스포털

‘판로개척·최저가구매 일석이조’ 지페어 코리아, 40여일 앞으로

○ 참가기업, 800명 해외 바이어와 350명 국내 MD 만나는 절호의 기회
○ 20회 고객 감사 ‘G-FAIR 슈퍼 세일전’ 도 마련
○ 업체는 많이 팔고, 소비자는 싸게 사고
○ “B2C, B2B 두 마리 토끼 모두 잡을 기업 모집 중”

문의(담당부서) : 국제통상과 연락처 : 031-8008-2190  |  2017.09.14 오전 11:09:33

올해 20회를 맞는 대한민국 대표 중소기업 종합 박람회 ‘G-FAIR KOREA’가 40여일 앞으로 다가왔다.


14일 경기도에 따르면, 국내 최대 중소기업 전시회인 대한민국 우수상품 전시회 ‘2017 G-FAIR KOREA’가 오는 11월 1일(수)부터 4일(토)까지 고양 킨텍스 제1전시장(1~3홀)에서 열린다.


‘지페어 코리아를 쇼핑하라’는 슬로건으로 치러지는 이번 전시회에서는 20회 고객 감사행사의 일환으로 전시회에 참가한 모든 소비재 업체들이 현장에서 인터넷보다 싼 가격에 제품을 판매하는 ‘최저가 행사’와 대대적인 할인쿠폰 발행을 통해 참가기업들은 많이 팔고 소비자들은 싸게 사는 ‘G-FAIR 슈퍼 세일전’을 겸한다.


이에 따라 참가기업들은 해외 바이어와 국내 MD, 일반 소비자들을 동시에 만나 실질적 매출증대를 거둘 수 있는 B2C, B2B 마케팅을 펼치게 된다.


경기도는 “올해로 20회째를 맞는 G-FAIR KOREA를 기업과 소비자, 국내외 바이어가 만나는 매머드급 축제로 진행할 것”이라며 “현재 1,100개 업체 1,300부스 참여를 목표로 기업들을 모집 중이며 총 8만명의 관람객을 유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경기도는 우선 참가기업들의 판로개척을 위해 46개국 800여명의 해외 바이어들이 참가하는 수출상담회와 80개사 350여명이 참가하는 롯데마트 등 국내 대형유통업체 구매상담회를 개최하고, 우수업체 입점도 검토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쇼 호스트들이 해외 바이어와 국내 MD, 일반 소비자들에게 참가 기업의 제품을 직접 홍보하는 ‘쇼호스트 콘테스트 & 특별판매전’도 열린다.


업체들의 현장 판매 매출을 증대하기 위해 일반 소비자들에 대한 대대적 홍보에도 나선다. 특히 30대 이상 주부 계층을 주 고객으로 설정하고 실제 전시장 방문이 용이한 고양과 파주 지역 주부 커뮤니티를 대상으로 집중 홍보를 벌여 나갈 방침이다.


미래 산업 분야에서는 신 성장 동력관을 설치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새로운 산업 발굴 육성의 장을 마련하고 드론과 VR 등을 체험할 수 있는 4차산업혁명 체험관, 친환경 전기차관도 별도로 운영한다.


행사 첫날에는 G-FAIR KOREA 20회를 기념하는 ‘비전 선포식’이 개최되며 인기 가수 특별공연, 다양한 경품 이벤트 등도 마련할 예정이다.


송용욱 국제통상과장은 “올해로 20회를 맞은 G-FAIR KOREA는 이제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최고 중소기업종합전시회로 자리를 잡았다”며 “업체들이 B2C와 B2B 분야에서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도록 도와 아시아 최고의 중소기업 전시회로 육성하는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2017 G-FAIR KOREA 참가 및 관람 문의는 공식 홈페이지(http://www.gfair.or.kr)와 블로그(http://blog.naver.com/g_fair_korea)를 참조하거나 사무국(031-888-6580)에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제1유형(출처표시)
위 기사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