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뉴스포털

경기도·조달청, 유망 창업기업의 공공판로 개척 확대 위해 ‘맞손’

○ 경기도-조달청 벤처·창업기업 판로지원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 19일 오후 3시 30분 킨텍스 제1전시장
○ 벤처나라 활용, 도내 유망 벤처·창업기업의 공공조달 판로 확대
- 벤처나라 등록 기업, 경기도에서도 발굴·추천 가능해져
- 공기관 우선구매 권고대상, 판촉활동 등 다양한 지원책도 제공받을 수 있어

문의(담당부서) : 기업지원과 연락처 : 031-8030-3012  |  2017.04.19 오후 4:00:00

경기지역 유망 벤처·창업기업들이 조달청의 벤처·창업기업 전용 온라인 플랫폼 ‘벤처나라’를 보다 수월하게 이용할 수 있는 길이 열리게 됐다.  


강득구 경기도 연정부지사와 정양호 조달청장은 19일 오후 3시 30분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이 같은 내용을 담은 ‘벤처·창업기업 판로지원을 위한 경기도-조달청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조달청의 벤처나라를 활용, 경기지역 벤처·창업기업들의 공공조달 판로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벤처나라’는 기술·품질이 우수함에도 공공조달시장 진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유망 벤처·창업기업들의 공공구매 판로확대를 지원하기 위해 조달청이 구축·운영하는 벤처·창업기업 전용 온라인 상품몰이다.


그동안 벤처나라 등록을 위해서는 조달청, 미래부, 산업부, 중소기업청 등 유관 중앙부처의 추천을 받은 경우에만 가능했으나, 이번 업무협약 체결로 경기도에서도 유망 벤처·창업기업을 발굴·추천할 수 있게 됐다.도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경기도에서도 벤처·창업기업들에 대한 추천 권한이 생겨, 이전보다 세심한 지원과 유망상품 발굴활동을 벌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이번 협약의 의의를 설명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벤처나라에 등록된 도내 기업들은 공공조달 시장 진출을 위한 다양한 지원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먼저 벤처창업혁신조달품 지정서 및 인증마크를 부여받게 되고, 전국 공공기관(중앙정부, 지자체, 공공기관 등)들의 우선구매 권고대상이 된다.


또한, 입찰참가자격 등록, 물품목록번호 등록, 대금 지급 및 검사 검수요청 등 정부조달 입찰·계약에 필수적인 절차에 대해 체계적인 교육을 받을 수 있음은 물론, 전 과정을 조달청 전담직원이 실시간으로 지원한다.


이 밖에도 나라장터 엑스포 등 각종 전시회 및 설명회 참가, 언론매체를 활용한 기획홍보 기회 제공 등 판촉 활동도 지원받을 수 있다.


이날 양 기관은 효과적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실무 부서 간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약속했다. 이에 따라 경기도는 우수한 벤처·창업기원 상품을 적극 발굴해 조달청에 추천하고, 조달청은 경기도가 추천한 상품에 대해 소정의 심사절차를 걸쳐 벤처나라에 등록하게 된다.


특히 현재 조달청은 벤처나라의 지역 벤처상품 검색 기능강화, 벤처나라 등록기업의 다수공급자계약(MAS) 진입유도 등 추가적인 지원방안을 검토 중이어서 향후 도내 유망 벤처·창업기업들의 공공조달시장 진출이 한층 더 수월해 질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강득구 경기도 연정부지사는 “벤처·창업기업은 경기도 일자리 창출의 출발지로, 이들 기업이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글로벌 시장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적극 도와야 한다”면서,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도내 유망 벤처·창업기업들의 판로개척 활동에 큰 기여를 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제1유형(출처표시)
위 기사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