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뉴스포털

전체메뉴

뉴스

인기뉴스 TOP15

굿모닝하우스가 미술관으로 변신했어요!

○ 도, 굿모닝하우스에 「누구나갤러리」 조성
- 8월 27일까지 개방 1주년 기획전시 展 개최
- 노순천, 권순엽, 이은선, 박여주, 최성임 등 젊은 아티스트 참여
○ 9월부터는 일반에 개방. 대학졸업전, 사진전, 회화전 등 열 계획

문의(담당부서) : 총무과 연락처 : 031-8008-4011  |  2017.05.17 오후 4:06:56

경기도 굿모닝하우스가 누구나 쉽게 찾을 수 있는 전시공간으로 변모한다.

경기도는 17일 오전 10시 굿모닝하우스에서 강득구 경기도 연정부지사, 경기도의회 김호겸 부의장, 윤화섭 의원과 경기도문화재단 설원기 대표를 비롯한 도내 문화예술 기관·단체장 등 20여 명이 함께한 가운데 누구나갤러리개관식을 개최했다.

누구나갤러리는 굿모닝하우스에 올해 새롭게 조성된 전시공간으로, 굿모닝하우스의 구조를 있는 그대로 활용한 3개의 전시실과 전시 연계 프로그램을 진행할 수 있는 스튜디오를 갖추고 있다.

도는 이날 누구나갤러리조성과 굿모닝하우스의 개방 1주년을 기념하는 특별 전시로 827일까지 공공의 집>을 연다고 밝혔다.

도는 이번 전시를 통해 47년간 권위의 상징이자, 베일에 싸인 역대 도지사의 사적공간에 아티스트들의 자유로운 시선으로 생각의 벽을 허무는 설치작품을 선보인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노순천의 <굿모닝 Good Morning> 권순엽의 <아트:ArtPot> 이은선의 <콜렉티브 블루 Collective Blue> 박여주의 <푸른 하늘 은하수 Blue sky in the Galaxy> 최성임의 <리듬 Rhythm> 5개의 작품이 굿모닝하우스의 벽과 잔디광장 등에 설치돼 관람객을 맞는다.

관람료는 무료이며, 매 시간 정시마다 설치 작품에 대한 작품해설을 진행해 관람객의 이해를 돕게 된다.

굿모닝하우스 누구나갤러리는 기획전시가 끝나는 9월부터 일반 도민을 대상으로 대학 졸업전, 사진전, 회화전 등 작가아마추어 전시회 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굿모닝하우스는 경기도청 인근인 수원시 팔달구 화서동 소재 경기도지사 공관을 개조한 시설로 지난해 4월 일반에 공개되어 작은결혼식을 위한 예식장, 나들이 장소, 문화공간으로 사용 중이다.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제1유형(출처표시)
위 기사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